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

세종특별자치시 행복도시세종

언론보도자료

편안하고 안전한 설 명절 만들기 종합대책 추진

작성자자치분권과  조회수62 등록일2020-01-22
200122_설명절종합대책(자치분권과).hwp [112 KB] 200122_설명절종합대책(자치분권과).hwp200122_설명절종합대책(자치분권과).hwp바로보기

- 9개 반 190명 종합대책상황실 운영…각종 상황 신속 대처 -

 

세종특별자치시(시장 이춘희)가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설 명절 종합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.

 

시는 설 연휴 4일 동안 9개 대책반, 190명으로 구성된 종합대책상황실을 운영, 재난·소방·교통·의료·환경 등 시민 생활 각 분야에서 불편함이 없는 명절이 되도록 할 계획이다.

 

9개 대책반은 ▲종합상황반을 비롯해 ▲재난안전대책반 ▲소방안전대책반 ▲도로·교통대책반 ▲급수대책반 ▲의료대책반 ▲환경대책반 ▲서민생활안정대책반 ▲복지대책반 등이다.

 

우선 시는 안전한 명절을 위해 재난안전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고, 각종 재난·재해 및 안전사고에 신속히 대응한다.

 

또, 귀성객 다수인이 밀집하는 세종시외버스터미널에는 119 구급차를 전진 배치하는 등 구급활동을 강화한다.

 

이에 앞서 시는 시민이 많이 이용하는 대형마트나 역·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사전 점검을 실시했다.

 

설 명절 기간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서는 전통시장 주변 도로를 대상으로 한시 주차를 2시간까지 허용하고 공영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한다.

 

또, 물가안정을 위해 물가종합상황실을 운영하며 대형마트, 전통시장 등에 대한 합동점검을 실시하고 설 성수품 및 생필품에 대한 물가를 시청 홈페이지(www.sejong.go.kr)에 공개한다.

 

안전한 도로 교통서비스를 위해서 도로 시설물을 보수하고 환경을 정비했으며, 교통체증이 예상되는 구간에는 우회도로 안내표지판을 설치하는 작업도 모두 마무리했다.

 

설 연휴기간 시내버스 전 노선을 정상 운행하고, 교통상황실과 긴급 도로복구반을 운영해 교통사고 등에 신속히 대응한다.

 

급수대책반과 긴급 복구반은 상수도관 파열 등 긴급 상황에 대비한다.

 

설 연휴 기간 의료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충남대병원세종의원과 엔케이(NK)세종병원은 24시간 응급진료 체계를 유지하는 한편, 비상 진료기관 및 휴일지킴이 약국을 지정·운영한다.

 

또, 해외여행 및 대규모 이동이 예상되는 이번 설 명절 중 중국폐렴, 메르스, A형간염, 수인성 식품매개질환 등 감염병 발생에 대비해 비상방역대책반을 가동한다.

 

깨끗한 도시환경 유지를 위해 연휴 이전에 생활쓰레기를 집중 수거하고 연휴기간 중에는 설 당일과 일요일을 제외한 연휴 첫날과 마지막 날에 쓰레기를 정상 수거한다.

 

이외에도 시는 생활이 어려운 이웃과 국가유공자들이 훈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경제적·정서적 지원을 하고, 연휴기간 결식아동을 위해 급식 대책을 마련한다.

 

특히 시 간부공무원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격려하는 등 훈훈한 명절 분위기 조성에 앞장선다.

 

이춘희 시장은 “세종시를 방문한 모든 귀성객과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가운데 가족, 친지, 이웃들과 풍성하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꼼꼼하게 챙기겠다”고 말했다.